홈 > VR > VR소식
VR소식

VR기타 | 예쉬컴퍼니 제43회 프랜차이즈 서울 참가, VR 창업 상담부터 체험까지

권경욱 기자 0   0

국내 대표 가상현실 업체 예쉬컴퍼니(YESH Company, 대표 황의석)가 10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개최하는 ‘제43회 프랜차이즈 서울’ 박람회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예쉬컴퍼니는 자체 브랜드 VRZONE 부스를 마련하여 직접 개발하고 유통하는 다양한 VR 콘텐츠와 기기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제43회 프랜차이즈 서울은 한국 프랜차이즈 산업협회가 주최하는 대규모 창업 박람회로써 서울 삼성역 코엑스 C홀과 D홀에 마련되어 최신 트랜드를 선도하는 여러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을 이곳에서 한 번에 만날 수 있다.


예쉬컴퍼니가 운영하는 VRZONE은 VR 업계에서 가장 많은 140여개 매장으로 지속 확장 중에 있으며, 도심 속 놀이동산 컨셉의 ‘VR 라이더’부터, 단 3평의 공간에서 VR FPS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VR 헥사곤’, 그리고 무인 운영이 가능한 어린이 대상 ‘VR 키즈’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가상현실체험을 즐길 수 있는 콘텐츠와 기기를 개발하고 있다.


작년 9월부터 신사동 가로수길에 VR 테마파크를 시작한 VRZONE은 현재 20평부터 100평까지 다양한 크기의 매장에서 월 6천만원에서 1억원 이상의 매출을 달성하며, 타사 VR업체들이 운영하는 VR 카페와 달리 매력적인 매출과 손쉬운 운영이 가능하다.


또한 VR매장을 창업함에 있어 넓은 공간과 높은 창업 비용으로 고민이 많거나, 기존 운영하는 매장에서 추가 수익을 얻고자 할 때, VRZONE의 다양한 기기를 활용하여 매출 신장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예쉬컴퍼니는 VR 매장을 창업하는데 있어 유념해야 할 점으로 △업체 자체 보유 게임을 얼마나 가지고 있는지 △가맹점 수는 충분한지 △창업 투자 대비 예상 수익률이 충분한 지 △유지보수 역량을 가지고 있는지 등을 고려한 다음 창업해야 안정적인 VR 매장을 운영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제43회 프랜차이즈 서울 박람회 참가를 준비하는 세일즈본부 강신규 본부장은 “충분한 유동인구가 있는 단 3평의 공간을 발견했다면 최고의 기회를 가질 수 있으며, 이번 박람회 특별 프로모션을 놓치지 않길 바란다”고 밝혔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

0 Comments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