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와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 극한직업 제치고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

홈 > 미디어 > 영화·음악
영화·음악

영화예매·판매순위 | 이정재와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 극한직업 제치고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

권경욱 기자 0   0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가 극한직업을 제치고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를 기록했다.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가던 극한직업은 1470만 관객을 동원하며 1440만 관객을 기록한 신과함께-죄와 벌의 흥행 성적을 경신하며 역대 흥행 순위 2위의 기록을 세웠다.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주연의 코믹 수사극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 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 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박스오피스 2위는 정우성, 김향기 주연의 증인으로 개봉 첫 주 90만 관객을 동원했다.


예스24(YES24) 영화 예매 순위에 따르면 사바하가 예매율 28.8%로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에 올랐다.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다.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던 극한직업은 예매율 24.6%로 2위, 정우성과 김향기 주연의 감동 드라마 증인은 예매율 11.5%로 3위를 기록했다.


애니메이션 신데렐라: 마법 반지의 비밀은 예매율 7.8%로 4위, 리암 니슨 주연의 액션 영화 콜드체이싱은 예매율 4.4%로 5위, 디즈니 실사 영화 메리 포핀스 리턴즈는 예매율 3.3%로 6위, 알리타: 배틀 엔젤은 7위, 드래곤 길들이기 3는 8위, 더 페이버릿: 여왕의 여자는 9위, 가버나움은 10위를 차지했다. 


이번 주에는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가 개봉했으며 다음 주에는 정지훈, 강소라 주연의 자전차왕 엄복동이 개봉한다. 자전차왕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시대, 일본 선수들을 제치고 조선인 최초로 1위를 차지하며 동아시아 전역을 휩쓴 동양 자전차왕 엄복동을 소재로 한 영화다. 이 밖에 고아성, 김새벽 주연의 항거: 유관순 이야기와 김동욱, 고성희 주연의 로맨틱 코미디 어쩌다, 결혼이 개봉할 예정이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0 Comments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