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자동차 > 자동차소식
자동차소식

자동차 | 추석 명절 고속도로 교통 상황 예측, 서울에서 부산 24일 오전 11시와 서울에서 광주 21일 오후 4시 출발 교통정체 가장 심해

권경욱 기자 1   0

SK텔레콤이 2013년부터 지난 5년간 의 설·추석 명절에 이동한 약 7500만대 차량의 T맵 트래픽 분석을 통해 이번 추석 명절 기간 중 주요 고속도로의 교통 상황 예측 결과를 공개했다.  


그에 따르면 9월 21일(금)부터 26일(수)까지 서울에서 부산 구간 고속도로의 예상 소요시간을 분석한 결과, 추석 명절 당일인 24일(월) 오전 11시에 최고치(8시간 4분)에 도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9월 24일(월) 새벽 0시에는 같은 구간을 4시간 16분만에 도착할 수 있어 출발 시점에 따라 소요시간이 두 배까지 차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서울에서 광주 구간은 연휴 하루전인 21일 오후 4시에 출발할 경우 6시간 31분 소요, 명절 당일인 24일에는 21일보다 소폭 줄어든 5시간 32분(오후 1시경), 23일 밤 11시에 출발하면 3시간 1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했다. 


부산에서 서울 구간은 24일 8시부터 오후 4시까지 교통정체가 가장 심할 것으로 보이며, 오전 11시 출발할 경우 평상시(동시간대 일요일 소요시간) 대비 약 2시간 40분 가량 더 많은 8시간 10분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예측된다.  


광주에서 서울 구간은 24일과 25일 모두 낮 12시를 전후로 붐빌 것으로 보인다. 24일에는 오전 11시께 최고치(6시간 39분)를 기록하고 25일은 오후 1시(6시간 42분)에 교통량이 최고치에 다다른다.


또한 T맵 예측 정보에 따르면 서울에서 부산, 서울에서 광주 구간 교통정체를 피하려면 21일 오전 10시 이전 또는 22일과 23일 오후 3~4시 이후 출발을 추천한다. 부산·광주에서 서울 운전자는 24일 오전 8시 이전 또는 25일 저녁 8시 이후나 26일에 출발하는 것이 좀 더 여유로운 운전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24일 오후 3시~5시 고속도로 정체는 가장 심해진다. 차량 속도 50km/h 미만인 구간을 분석한 결과, 24일 추석 당일 서울에서 부산·광주 방향 경부고속도로는 오후 3시부터 오후 5시 사이 약 190km 구간에서 정체가 심할 것으로 예측됐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오후 3시~오후 5시경 약 65km의 정체구간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됐으며, 영동고속도로는 오후 3시부터 오후 6시경 약 90km, 중부고속도로는 오후 12시부터 오후 3시 사이에 약80Km의 정체 구간이 예상된다. 


추석 당일 부산·광주에서 서울 방향 경부고속도로는 오후 3시부터 오후 5시 사이에 약 170km의 정체구간이 예측됐고, 서해안고속도로는 오후 3시~오후 5시경 약 100km 구간에서 서행과 정체가 예상된다. 


영동고속도로의 경우 오후 4시~오후 7시경 약 100km 구간에서 서행과 정체가 있을 것으로 보이며, 중부고속도로는 오후 4시~오후 6시 사이 약 70Km 구간에서 교통정체가 예측됐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 , , , , , , , ,

1 Comments
12 마린 09.20 10:48  
명절에는 항상 약간 빠르거나 느리게 출발하는 것이 차량이동 중에 시간을 조금이나마 줄일 수 있지 않나 싶네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