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VR > VR기획·특집
VR기획·특집

KVRF | VR로 체감하는 4차 산업혁명,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

권경욱 기자 1   1

VR로 체감하라! 4차 산업혁명이라는 주제로 가상·증강현실(VR·AR)을 체험할 수 있는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Korea VR Festival 2018)이 9월 5일(수)부터 9일(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누리꿈스퀘어 일대에서 개최됐다.


올해 열린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은 4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새로운 산업의 변화를 이끌어낼 것으로 주목받고 있는 4차 산업혁명의 가능성을 살펴보는 자리다. 제조·의료·국방·교육 등의 기존 산업과 ​가상·증강현실 기술이 더해져 다양한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 글로벌 존이 위치한 공동제작센터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에서는 KVRF 전시회와 글로벌 기술 컨퍼런스, 글로벌 비즈니스 크리에이션, 네트워킹데이, 그랜드 챌린지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게임과 엔터테인먼트를 비롯하여 어린이 교육, 첨단 의료, 국방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되는 최신 VR·AR 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210여개의 국내외 기업의 부스가 참여하며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등 12개국 투자 기업과 바이어, 국내 50여개 중소기업과 벤처 기업이 참여하는 투자 설명회, 학생부부와 일반부로 약 3개월간 진행한 공모전, 가상현실 기술 기반의 영화를 상영하는 VR시네마체험존 등도 진행한다.



서울 마포구 상암동 누리꿈스퀘어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은 글로벌 존 (Global Zone)과 혁신 존, 융합 존, 엔터테인먼트 존, VR게임대전 존으로 공간을 나누었다. 글로벌 존은 공동제작센터에 위치하고 있으며 14개 기업의 제품과 서비스, 72개 부스로 구성되며 혁신 존은 누리꿈스퀘어 비즈니스센터 1층에 위치하고 11개 기업의 VR/AR 기술 및 혁신형 콘텐츠 전시, 20개 부스 규모, 융합 존은 누리꿈스퀘어 야외광장에 위치하고 59개 기업의 VR/AR 기술 및 기존 산업 간 융합 콘텐츠, 96개 부스 규모, 엔터테인먼트 존은 DMS 거리에서 33개 기업 콘텐츠 및 38개 부스 규모로 운영한다.



공동제작센터에 위치한 글로벌 존에서는 SK텔레콤과 KT 등의 이동통신사들은 5G 체험관을 구성하고 고품질 VR 컨텐츠를 소개하는 등 5G 네트워크의 가능성을 제시했으며 HP와 HTC 바이브 프로 (VIVE Pro)와 바이브 VR 무선 어댑터 모듈, CJ E&M 등 다양한 업체들이 위치하고 있다.






SK텔레콤 부스는 입구에 들어서자 마자 볼 수 있는 곳으로 1층은 슈팅 게임 VR 은행보안관을 체험할 수 있고 2층에서는 슈팅 게임 VR 고공탈출, 3층은 VR 스카이다이빙으로 비행기에서 스카이다이빙을 통해 하강하는 체감형 게임이다.





SK텔레콤은 VR게임 체험 부스와 연계해 포토존을 유일하게 운영했으며 3명의 여성 모델이 자리해 참관객을 맞이하고 있다.








KT 부스는 입구에 들어서면 우측에 위치하고 SK텔레콤 부스와는 마주보고 있다. 로보트 태권브이 리얼리티로 태권 V가 외계 생명체와 맞서는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또 애니매이션 또봇 IP에 기반한 드래곤플라이의 VR 게이싱 게임 또봇 VR과 리피트를 이용해 블랙뱃지 셔틀이 있는 곳으로 이동하면서 적을 물리치는 4인용 슈팅 게임 블랫뱃지 VR, VR 라운지에서 태블릿을 이용한 영상 감상 등을 제공한다.






CJ E&M은 엔터테인먼트는 4DX를 내세우고 프로젝트 카스 2를 이용한 VR 레이싱과 여러 명이 한번에 VR을 체험하는 트레인 등을 이용할 수 있으며 증강현실(AR) 제작 과정 등을 소개하는 별도 부스도 마련했다.







HP는 가상현실 VR을 구현하는 윈도우 MR (Windows Mixed Reality, MR) VR헤드셋(VR HMD)과 가방처럼 어깨에 메고 VR을 체험할 수 있는 VR백팩 PC 등을 공개하고 시연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마련했다.








제이씨현시스템과 HTC는 바이브 (VIVE)와 바이프 프로 (VIVE Pro)에 사용 가능한 바이브 VR (VIVE VR) 무선 어댑터를 전시하고 이를 바이브 프로 VR헤드셋에 장착해 무선 플레이로 VR게임을 체험할 수 있도록 부스를 마련했다. 


HTC 바이브 VR 무선 어댑터는 이번 전시를 통해 국내 최초로 공개되었으며 인텔 WiGig 기술 (PCIe WiGig 카드 포함)을 기반으로 바이브와 바이브 프로 (애드온 킷이 필요) VR헤드셋에 이용 가능하다. 6m x 6m 트래킹을 지원하고 최대 3대 동시 사용 가능, 무선으로 사용하기 위한 기본 배터리 팩은 약 2.5시간 구동이 가능하다. 바이브 VR  무선 어댑터는 11월 공식 출시 예정이다.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 기간 5일 동안 바이브 프로와 바이브 무선 어댑터를 세트로 예약 판매하며 155,000원을 할인해 판매한다.




모션디바이스는 기갑대전 VR, 톱 어드벤처 VR, 통통라이더와 같은 체감형 VR게임 3종을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고공 체험을 VR게임으로 만든 TOP Phobia VR도 체험할 수 있으며 VR헤드셋을 착용하고 아찔하게 높은 부서진 건물 모서리에 서서 이동하면서 높이를 체감하며 진행한다.





디캐릭(D Carrick)은 로잉 피트니스 등을 통해 모험과 VR을 체험하는 어드벤처 VR게임을 선보이며 관람객이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어린 아이들도 VR헤드셋을 착용해 체험했다.








스코넥엔터테인먼트는 리듬 슬래시 게임 비트세이버를 전시 부스에 배치해 관람객들을 맞이했으며 4인이 동시에 플레이가 가능한 슈팅 VR게임 배틀 아레나도 체함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주식회사 바른손에서도 스코넥엔터테인먼트처럼 리듬 액션 VR게임을 선보이며 관람객이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누리꿈스퀘어 야외광장에 위치한 융합존에서는 가상현실 VR과 증강현실 VR 관련 컨텐츠와 게임을 체험할 수 있다.





상화는 360도 회전하는 자이로 VR과 플라잉 제트 등 체감형 VR 컨텐츠를 비롯하여 여러 VR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도록 부스를 마련했다.















프론티스는 VR 기반 정비 교육 플랫폼 VxR 플랫폼, 테크빌교육은 가상현실 VR과 증강현실 AR, 윈도우 MR에 기반한 자동차 정비 가상 훈련, 육군사관학교 산학협력단은 VR 기반의 정밀사격훈련 시뮬레이터 MARS 300과 AR로 구현한 3D 지형을 통해 CPX 훈련을 진행하는 AR CPX 시뮬레이터를 공개하고 VR헤드셋을 장착해 체험이 가능했다.


이 외에도 주식회사 유브이알, 주식회사 비넥트, 서경대와 상명대, 고려대로 구성된 과제 연구단, 공룡 체험 VR을 소개한 제이비퍼블릭과 증강현실 기반 3D 컨텐츠 제작 및 관리하는 K3i도 공룡이 되어 가상현실을 체험하는 DAM (Dino and me), 모바일 가상현실 기반 공황장애와 주의집중력장애 셀프 관리, 통제 훈련 콘텐츠 및 서비스를 개발하는 에프앤아이(fni) 등은 가상 체험에 기반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전시했다.




누리꿈스퀘어 비즈니스센터 1층에는 혁신 존이 위치한다. VR/AR 기술 및 혁신형 콘텐츠를 전시 및 체험할 수 있다.





혁신 존 입구에는 북+앱을 소개한 빅토리아프로덕션이 자리잡고 있다. 북+앱은 AR 기반으로 종이 위에 인쇄된 캐릭터가 살아 움직이는 것과 같이 만들며 애니메이션 스푸키 시리즈도 전시했다.




현대미디어는 액티비티를 가상현실 VR로 체험해보는 웨이크보드와 모토크로스를 이용하는 익스트림 국가 대표 시리즈를 공개했다.




티엘인더스트리는 스매싱 존에서 스크린 배트민턴을 체험하는 부스를 마련했다. VR이나 AR을 이용하지는 않으며 벽에 위치한 기계에서 던지는 셔틀콕을 실제 라켓을 이용해 스크린의 과녁을 맞추는 게임이다.





반대편으로 넘어가면 여러 가상현실 VR/ AR 개발 및 VR헤드셋 판매 업체 등이 등장한다. 비햅틱스는 백팩 PC를 이용한 햅틱 수트 포 VR을 전시하고 다양한 체형에 맞춰 VR 컨텐츠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올아이피정보통신도 이번 코리아 VR 페스티벌 2018에 참여했다. 파이맥스 4K VR헤드셋에 이어 파이맥스 8K VR헤드셋 출시를 알리는 배너를 세웠다. 파이맥스 8K VR헤드셋은 아직은 제품 출시가 이루어지지 않아 기존 VR헤드셋을 이용한 체험 가능하다.




그 외에도 VR 컨텐츠를 제작하는 디피브이알 코리아와 피트니스 등의 VR 컨텐츠를 제작하는 베이징 노이텀 테크놀러지, 전용 컨트롤러를 이용해 가상 현실 소방관 체험이 가능한 메타포트 부스가 위치한다.




VR게임대전도 열린다. VR게임대전은 VR게임 등을 통해 VR산업 활성화와 선순환적인 생태계 구축에 기여하며 새로운 여가 방향을 제시하는 행사로 9월 8일(토)부터 9월 9일(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부산영상위원회가 공동 운영하는 누리꿈스퀘어 디지털파빌리온 1층에 위치한 VR시네마체험존에서는 미래형 VR극장을 선보이고 새로운 영화적 체험, 국내 VR시네마 제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 , , , , ,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신고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2 마린  
코리아 VR 페스티벌이 4회를 맞이했군요 체감형 VR AR 게임이나 컨텐츠가 많아 보이네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