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 > 사회·문화·미디어
사회·문화·미디어

방송·통신 | SK텔레콤, 기가 와이파이 대비 4배 빠른 4.8Gbps 속도의 T 와이파이 AX 상용화

권경욱 기자 0   0

SK텔레콤이 기존 기가 와이파이 (Giga Wi-Fi) 대비 4배 빠른 차세대 와이파이 서비스 T 와이파이 AX (T Wi-Fi AX)를 상용화한다고 밝혔다. 


T 와이파이 AX는 802.11.ax 표준 기반의 와이파이 서비스이며, AP당 최대 4.8Gbps 속도를 제공한다. 이는 지난 2013년 상용화된 기가 와이파이(802.11ac Wave1, 1.3Gbps)보다 약 4배 빠른 속도다.




현재까지 출시된 스마트폰은 802.11.ax 칩이 탑재되지 않아 1Gbps가 최대 속도이며, 기존 866Mbps 대비 약 1.2배 늘어났다. 내년 출시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은 데이터 통신 효율이 향상돼, 최대 속도가 1.2Gbps까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후 출시되는 스마트폰 하드웨어 성능이 향상되면, 고객들은 더욱 빠른 와이파이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갤럭시S8 이후 출시된 주요 플래그십 스마트폰 이용 고객은 별도 조치 없이도 빨라진 와이파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T 와이파이 AX 미지원 스마트폰 이용 고객도 기존과 동일하게 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으며, 트래픽 분산, 망 최적화 등에 따른 체감속도 향상 효과를 누릴 수 있다. 


SK텔레콤은 와이파이 사용량이 많은 서울 삼성동 코엑스, 광주 유스퀘어 등 핵심 상권을 중심으로 상용망을 구축했고, 전국 데이터 트래픽 밀집 지역으로 커버리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T 와이파이 AX는 국내 최초로 정부로부터 공식 인증 받은 상용 AP를 활용한다. 해당 AP는 지난 8월 말 국립전파연구원으로부터 전자파 적합 인증을, 과기정통부로부터 최종 장비 승인을 받았다. 


SK텔레콤은 지난해 10월 국내 최초로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에서 정한 차세대 와이파이 표준인 802.11ax 기술과 AP를 개발한 바 있다. 이후 SK텔레콤은 와이파이 혼재 등 다양한 실제 이용 환경에서 성능 테스트를 진행하며, 상용 AP 개발에 성공했다. 


T 와이파이 AX는 4개의 안테나를 활용해 전파를 송수신하며, 활용 주파수 대역폭도 160MHz로 기존 기가 와이파이 대비 2배이다. 2.4GHz 및 5GHz 주파수 대역을 이용한다.


특히, T 와이파이 AX는 트래픽 밀집 환경에서도 보다 안정적인 무선 와이파이 서비스가 가능한 다양한 기술을 탑재했다. 다수 이용자 대상 동시 데이터 전송(OFDMA, MU-MIMO), AP 혼잡 지역에서의 와이파이 성능 개선(DSC) 등의 기술이 적용됐다. 




SK텔레콤은 T 와이파이 AX 최대 속도 구현을 위해 SK브로드밴드 10기가(Gbps) 인터넷 기반 기술을 활용한다. 10기가 인터넷은 기존 기가 인터넷(1Gbps)보다 10배 빠른 속도를 제공하기 때문에, 트래픽 밀집 지역에서도 안정적인 품질을 제공할 수 있다. SK브로드밴드의 10기가 인터넷은 국제전기통신연합(ITU) 표준기술인 NG-PON2 기술 적용 시, 기존 광케이블을 활용해 최대 속도를 40Gbps까지 높일 수 있다. 


SK텔레콤 류정환 인프라지원그룹장은 “보다 빠른 차세대 와이파이 기술을 상용 서비스에 적용함으로써 당사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앞선 서비스를 가장 먼저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블루프레임(http://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

0 Comments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