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 > 사회·문화·미디어
사회·문화·미디어

방송·통신 | KT, 1초당 1.98원 적용 로밍ON 서비스 인도네시아로 확대 적용

권경욱 기자 1   0

해외에서도 국내와 똑같은 요금으로 통화하는 KT의 로밍 ON이 2018 아시안게임을 맞아 인도네시아까지 확대된다.  

  

KT가 해외에서 음성통화 요금을 국내와 똑같이 1초당 1.98원을 적용하는 로밍ON을 인도네시아에서도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KT 로밍 ON 적용 국가는 미국과 중국, 일본, 러시아, 캐나다를 비롯하여 베트남, 태국, 대만, 싱가포르, 홍콩 등 아시아 5개국과 괌, 사이판 등 남태평양 2개국, 새로 추가된 인도네시아를 포함해 총 13개국에서 제공된다.

  

인도네시아에 로밍ON 서비스가 적용되면 음성통화 요금이 최대 97% 저렴해진다. 과거 인도네시아에서 한국으로 음성 통화할 경우 1분에 3571원의 요금을 부담해야 했다. 하지만 로밍ON 적용에 따라 1분에 119원, 10분에 1188원만 부담하면 된다. 로밍ON은 별도 신청하지 않아도 모든 KT 가입자에게 자동 적용된다. 

  

인도네시아가 로밍ON 서비스국가에 포함되면서 아시안게임(8월 18일~9월 2일) 원정 응원을 떠나는 KT고객의 통화요금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또 휴양지로 많이 방문하는 발리에서도 부담없이 통화할 수 있다. 

   

KT 유무선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로밍ON 출시 후 이용자들의 음성통화량이 75% 가량 증가하는 등 고객들이 해외에서 음성통화를 편리하게 이용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적용 국가를 계속 확대해 KT의 모든 고객이 전 세계 어디서나 국내요금으로 부담없이 통화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T는 홈페이지에서 8월 31일까지 로밍ON 퀴즈 이벤트를 시행해 퀴즈 정답자 2000명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를 추첨 제공한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1 Comments
12 마린 08.16 00:14  
미국과 중국 러시아 일본 대만 홍콩 등에 이어 인도네시아에서도 통화료 부담을 많이 줄일 수 있겠네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