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 > 사회·문화·미디어
사회·문화·미디어

방송·통신 | SK텔레콤 휴대폰 분실 고객 임대폰 서비스 개선, 분실폰 찾기 기능도 강화

권경욱 기자 0  

SK텔레콤이 휴대폰 분실 고객을 위해 임대폰 서비스를 개선하고 분실폰 찾기 기능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 고객 중 휴대폰을 분실하는 이용자는 매월 5만명이 넘는다. 여름 휴가철인 7월, 8월에는 평소 대비 약 20% 증가한다. 


SK텔레콤은 휴대폰 분실 혹은 파손으로 인해 임대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최신 기종의 스마트폰을 제공한다. 기존에는 출시된 지 3년~4년 지난 단말을 제공했지만 앞으로는 출시된 지 1년~2년 된 갤럭시S8, 아이폰X 등 프리미엄 단말을 제공한다. 


임대폰 사양은 향상되면서 이용 부담은 낮췄다. 그간 10일 이하 이용에 대해 부과하던 정액 과금(6000원)을 폐지하고 하루 사용할 때마다 600원씩 과금한다. 


SK텔레콤은 기존 대비 2배 이상 늘어난 전국 총 88개 매장에서 임대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접근성도 높였다. 임대 사용이 끝난 단말의 반납도 해당 매장에서 할 수 있다. 반납 단말은 즉시 초기화하기 때문에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 고객은 분실폰 찾기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분실폰 찾기는 단말 잠금, 개인정보 삭제, 알람음 발생, 위치 조회 등을 제공한다. 


SK텔레콤 고객은 휴대폰을 분실해도 다른 사람이 휴대폰을 사용할 수 없도록 원격으로 잠가 개인정보 유출을 막을 수 있다. 휴대폰을 찾을 수 없는 상황이라면 내·외장 메모리를 초기화할 수도 있다. 단말이 잠긴 상태에서도 위치 조회, 알람음 발생 기능은 작동된다. 


휴대폰을 분실한 고객은 상담 직원을 통해 휴대폰의 위치정보도 조회할 수 있다. 조회결과는 분실폰 찾기 가입 시 등록한 지정연락처에 문자메시지로 전송된다. 휴대폰 근처 도착 시엔 휴대폰의 알람을 울리게 해 정확한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자체 분석 결과 분실폰 찾기를 이용한 고객이 분실 휴대폰을 되찾은 확률은 73%로 미이용 고객이 휴대폰을 되찾은 비율(50%)보다 23%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분실폰 찾기 서비스는 미리 신청하지 않아도 해당 기능이 탑재된 휴대폰을 분실 신고하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이용 관련 내용은 상담 직원에게 안내받게 되며 별도 이용료는 없다. 아이폰 또는 피처폰 고객에게도 10월 말부터 위치조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 김성수 영업그룹장은 “고객이 휴대폰 분실로 인해 겪는 불편을 겪는 일이 줄어들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편리하게 통신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지속 출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 ,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블루프레임 (BLUEFRAME) All Right Reserved.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