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 > 사회·문화·미디어
사회·문화·미디어

방송·통신 | SK텔레콤, T렌탈 가입자 4명 중 1명이 최신 갤럭시·아이폰 빌려쓴다

권경욱 기자 1  

SK텔레콤은 지난 1일 출시한 스마트폰 렌탈 서비스 T렌탈이 고객의 스마트폰 구매 선택지를 늘리고 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갤럭시S9, 아이폰8, 아이폰X 시리즈를 렌탈하고 있다. 지난 1일부터 15일까지 T월드다이렉트에서 위 3개 기종을 개통한 고객 가운데 25%가 할부구매 대신 렌탈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T렌탈 고객 분석 결과, 20대(28%), 30대(26%), 40대(24%), 50대(15%) 등으로 전 연령층에서 고른 가입 비중을 보였으며 성별로는 남성(64%)이 많았다.


주요 고객층은 54%의 비중을 차지한 20·30대였다. 특히 40·50대 비중이 39%로 할부구매 시 비중 대비 20% 포인트나 늘었다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40·50대 다수 고객은 스마트폰을 할부로 구매할 때보다 월 부담금이 7,500원에서 12,500원까지 줄어들고 중고폰 처분이 간편해 렌탈을 선택했다고 응답했다.


T렌탈 고객 100%가 선택약정할인으로 개통했고, 가장 많이 선택한 요금제는 밴드데이터퍼펙트(65,890원, 부가세포함) 였다. 상대적으로 높은 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선택약정할인으로 통신요금을, T렌탈로 스마트폰 할부금 부담을 낮추려고 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T렌탈 고객의 절반 가량이 렌탈 기간 내 분실·파손을 대비하고, 24시간 내내 스마트폰 기능을 문의할 수 있는 폰기능상담24를 이용하기 위해 T올케어 등 보험상품에 가입했다. 

 

T렌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늘면서 렌탈 가입자 수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TV광고 영상(https://www.youtube.com/watch?v=lq9CtNzCecQ)은 유튜브 조회수 400만 건을 돌파할 정도로 화제가 되고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고객 선택권 확대 차원에서 하반기에 출시될 신규 프리미엄 스마트폰도 렌탈 대상에 추가하고, 오프라인 대리점까지 서비스 확대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 , ,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블루프레임 (BLUEFRAME) All Right Reserved.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1 마린
최근에는 고가의 스마트폰이 나오다보니 구입 비용 대비 렌탈 비용이 합리적이고 차후 스마트폰을 소유하지 않는다면 렌탈도 나쁘진 않겠네요 다만 수거폰의 보안은 잘 처리된다면 문제는 없어 보이네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