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미디어 > 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광고 | 방탄소년단(BTS), LG전자 스마트폰 달라진 모습 알린다

권경욱 기자 0   0

LG전자가 달라진 스마트폰의 모습을 알리기 위한 새 광고 모델로 글로벌 최고 인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을 선택했다. 


LG전자는 3일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스마트폰 광고 모델 계약을 체결, 상반기 출시 예정인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부터 광고, SNS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한다. 


LG전자는 방탄소년단의 개성 넘치는 일곱 멤버들과 함께 새로워진 LG전자 스마트폰의 역동적인 이미지를 표현해 나갈 계획이다. LG전자는 뮤지션으로서 본질에 충실한 탁월한 음악성과 퍼포먼스 그리고 팬을 대하는 진정성 있는 태도 등이 LG전자의 스마트폰 전략과 일맥상통해 새로운 광고모델로 방탄소년단을 선정했다.  


LG전자 스마트폰은 고객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스마트폰의 본질을 향상시키는데 집중하고, 지속적인 기능 업그레이드와 같은 차원이 다른 사후지원을 제공하는 등 기존과 달라지는 모습을 계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LG전자 MC마케팅커뮤니케이션담당 김수영 상무는 “꾸준한 노력과 탄탄한 실력으로 세계 최고의 아티스트로 거듭난 방탄소년단과 함께 높은 완성도와 차원이 다른 편리함을 갖춘 LG전자 스마트폰의 이미지를 새롭게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프리미엄 스마트폰의 주요 시장인 미국과 한국뿐만 아니라 유럽과 중남미 등 전 세계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명실상부한 월드 스타다. 지난해 K팝 그룹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상을 수상했으며,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erican Music Awards)에서 K팝 그룹 최초로 공연을 선보인 바 있다. 인기곡 중 하나인 ‘마이크 드롭(MIC Drop)’ 리믹스는 미국 빌보드 메인차트인 ‘HOT 100’ 차트 28위에 이름을 올리며 K팝 그룹 최고 기록을 세웠다.

 

ⓒ 블루프레임(http://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 , , , , ,

0 Comments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