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VR > VR소식
VR소식

KVRF | 상화, KVRF 2018에서 VR 체험기구 XR on the GO 선보여

권경욱 기자 1   0

융합 미디어 컴퍼니 상화는 9월 5일부터 9일까지 개최된 ‘KVRF 2018(Korea VR Festival 2018)’에 참가해 ‘XR on the Go(엑스알 온더고)’를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상화는 비주얼 콘텐츠에서부터 로보틱스 제어, 하드웨어 제작 기술까지 아우르는 융합 미디어 기업으로 특히나 4차산업혁명의 주요 동력인 가상현실(VR)을 넘어 XR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핵심 기업이다. 자체 연구소인 랜디(RANDI)를 통해 다수의 VR어트랙션 등을 개발하고 있는데 이곳에서 탄생 하는 기구들은 로보틱스 기술을 활용한 다이나믹한 운동성에 VR콘텐츠를 결합하여 VR 체험 몰입도를 극대화한 신개념 VR어트랙션이다. 상화는 이러한 혁신성을 바탕으로 2016년과 2017년 연속으로 KVRF에서 대상(BEST of KVRF)을 수상한 바 있다.




상화의 어트렉션은 2016년 세계 최고의 가전행사인 CES와 MWC를 통해 세계에 알려지며 처음 주목을 받았고 2017년 도쿄게임쇼(Tokyo Game Show)에 참가해 까다로운 일본 업계 관계자들에게 기술력을 선보였다. 또한 올해 5월에는 홍콩에서 개최된 세계 최고의 어트렉션 엑스포인 IAAPA에서 단독 탑승형 어트렉션인 플라잉젯(Flying JET)을 선보이며 해외의 유명 어트렉션 전문업체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상화의 어트랙션은 현재 에버랜드를 비롯한 국내 대표 테마파크에서 운영 중이며 일본, 중국, 동남아, 중동과 미국 시장에서도 본격적인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이번 ‘KVRF 2018’에서 상화는 ‘XR on the Go’를 처음으로 출품했다. ‘XR on the Go‘는 4개의 축으로 탑승체가 360도 회전하는 ‘자이로(Gyro) VR’과 현재 전국의 도심형 VR 체험매장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는 플라잉젯(Flying JET)을 함께 만나볼 수 있는 이동형 트레일러 장치이다. 이 트레일러는 팝업스토어 개념의 어트렉션 장치로 전국 어디든 빠르게 이동하여 짧은 시간에 전개하고 쉽게 철수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상화는 ‘KVRF 2018’에서 ‘XR on the Go’를 통해 VR콘텐츠, 로보틱스 제어와 프로그래밍, 하드웨어 제작 기술 등을 아우르며 VR을 넘어 국내를 대표하는 융합 미디어 선도 기업으로 자사의 경쟁력을 알렸다고 강조했다.

 

ⓒ 블루프레임(http://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1 Comments
11 마린 09.11 00:20  
VR은 체감형이라서 동적인 놀이 기구들과 결합해 다양한 형대로 등장하는군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