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최신뉴스 > 단신
단신

모바일 | 삼성전자 올해 여름 폴더블폰용 OLED 패널 생산, 갤럭시X는 CES 2019서 공개?

권경욱 기자 1  

삼성전자가 내년 초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폴더블 스마트폰에 사용할 폴더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을 올해 여름부터 생산에 들어갈 것이라는 소식이다.


폴더블 스마트폰은 삼성전자 (Samsung), 모토로라 (Motorola)와 화웨이 (Huawei), Oppo, 애플 (Apple) 등 많은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관련 특허 및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바 있고 내년부터 1세대 폴더블 스마트폰이 제품으로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들 중 삼성전자는 폴더블 스마트폰에 한발짝 더 다가설 것으로 보인다. GSM아레나는 삼성전자가 갤럭시X (Galaxy X)로 알려진 폴더블 스마트폰용 OLED 패널을 올해 여름 생산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폴더블 스마트폰에 사용할 OLED 패널을 올해 여름 시험 생산 성격의 파일럿 생산을 진행하고 연말에 본격적인 생산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생산 수량은 진입 초기인 만큼 소량 생산에 그칠 것으로 예상된다. 폴더블 스마트폰도 패널의 생산에 맞춰 초기에는 시장의 반응을 살펴보기 위한 소량 생산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한편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X는 내년(2019) 1월 열리는 CES 2019에서 공개가 예상되며 인폴딩 방식으로 OLED 패널을 접으면 4.5인치로, 펴면 7.3인치 크기의 태블릿으로 사용 가능할 것으로 알려졌다.

, , , ,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블루프레임 (BLUEFRAME) All Right Reserved.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1 마린
일반적인 스마트폰에서 이제 서서히 폴더블폰이 시장에 등장하겠군요 내년 초 공개가 맞다면 이제 얼마남지는 않은 셈이네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