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기획·특집 > 기획기사
기획기사

PC | 시스템 상황에 맞는 적절한 업그레이드 고려해야

권경욱 기자 1   1

현재 PC 시장은 침체기라고 하지만 게이밍 관련 산업은 매년 꾸준한 증가 추세에 있으며 PC는 개방적이고 다양한 부품 조합과 확장이 가능한 강력한 게이밍 플랫폼의 하나로 자리잡았다. 

 

PC 게이밍 시스템과 소셜 네트워크, 게임 방송 분야도 게이밍 시장과 관련 산업이 확대되면서 많은 변화가 이루어졌다. 게임을 진행하면서 다른 사용자들과 플레이 환경을 공유하거나 보여주는 라이브 스트리밍 환경을 위한 PC 시스템의 제작도 활발해졌으며 멀티코어 CPU의 활용도도 높아지고 있다.

 

 

게이밍 산업의 활성화로 등장한 게이밍 관련 제품군


PC 사양도 화려해지는 게임 그래픽에 대응하고 원활하게 처리해줄 최신 고성능의 CPU와 그래픽카드, 메인보드 등의 요구도 증가하고 있다.


또한 PC를 기반으로 즐기는 오버워치와 리그 오브 레전드 같은 인기 온라인 게임의 성장과 e스포츠 활성화는 게이밍 관련 제품 시장의 규모를 확대하고 있다.

 

 

게이밍 관련 제품 저변 확대와 도입으로 긍정적인 효과 기대


이렇듯 게이밍 시장과 관련 산업의 활성화는 게이밍 관련 제품의 인기로 이어지고 있으며 게이머부터 PC방에 이르기까지 게이밍 키보드와 게이밍 마우스, 게이밍 헤드셋, 게이밍 체어와 같은 게이밍 기어는 저변을 확대하고 있다.

 

튜닝 케이스를 이용한다거나 엔비디아 (NVIDIA) 지싱크 (G-Sync)나 AMD 프리싱크 (FreeSync)와 같이 화면의 찢어짐 현상인 티어링이나 화면 밀림 현상인 스터터링을 완화해주는 게이밍 관련 기술 지원 게이밍 모니터와 게이밍 노트북, 어디서든 게이밍을 즐길 수 있는 게이밍 노트북 시장의 성장도 이끌어내고 있다.



 

게이밍 관련 제품 중 인기있는 144Hz 게이밍 모니터


최근에는 144Hz 게이밍 모니터가 게이머와 PC방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다. 높은 주사율로 60Hz 일반 모니터 대비 부드러운 게이밍 환경을 만들어주고 마우스 움직임이나 게임 화면 처리 등이 가능해 향상된 게이밍 환경을 구축할 수 있어 인기있는 아이템 중 하나다.

 

이와 같은 게이밍 기어와 주변기기 저변 확대에 따라 다양하게 등장하는 게이밍 기기들을 적용하면서 게이머는 최신기기로의 교체를 통한 기능과 성능 향상, PC방에서는 새로운 기기 도입에 따른 사용자 유입과 같은 긍정적인 효과를 이끌어낼 수 있다.

 

하지만 최신 기기의 도입에 따른 기대감과 호응과는 별개로 최대의 효과를 내지 못하거나 투자 대비 효과를 거두지 못하는 등 기대 효과에 대한 내용은 또다른 문제로 봐야 한다.

 

 

효율적으로 사용하지 못하면 최신기기 효과는 떨어져

 

최근 게이밍 기기 및 주변기기를 최신 유행 기기들로 교체하는 게이머나 PC방이 늘어나고 있지만 최신 게이밍 기기나 주변기기의 교체에도 불구하고 최적의 효과를 이끌어내지 못하는 상황을 종종 목격하게 된다.

 

이는 최신 게이밍 기어와 게이밍 모니터 등은 기술의 업그레이드가 이루어져 그에 맞는 시스템 업그레이드가 필요해졌음에도 시스템은 그대로 사용되어 최신 기기들을 제대로 뒷받침하지 못하기 때문에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최신기기를 도입하면서 기존 시스템을 그대로 유지한다면 CPU나 그래픽카드가 최신 기기를 활용하기에 충분한 성능을 제공하지 못할 가능성은 그만큼 높아진다.

 

긍정적인 효과와 변화를 이끌어내기 위해 도입한 최신 게이밍 기어나 주변기기를 효율적으로 사용하지 못한다면 기대 효과는 크게 떨어질 수밖에 없고 도입의 의미도 반감할 수밖에 없다. 이를 보완하기 위한 일로 새로운 기기에 적합한 업그레이드도 고려해볼 수 있다.



최신 기기나 게임에 적합한 균형있는 PC 시스템 구성 필요


이와 같은 상황에서의 PC 시스템 업그레이드는 최신 기기에 대응 가능한 성능을 효과적으로 내줄 수 있도록 진행되는 것이 우선이며 이때도 부품 사이의 균형을 고려해야 하는 것은 변함없다. 그래픽이 향상된 최신 게임이나 멀티코어를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등을 최대로 활용하고자 한다면 그에 맞는 성능을 낼 수 있는 CPU나 그래픽카드가 필요하며 USB 3.1이나 HDMI 2.0 등과 같은 최신 인터페이스를 지원하는 기기라면 이를 지원하는 메인보드나 장치가 필요해지는 것이다.  

 

또한 꾸준한 성능과 안정성, 호환성을 기반으로 시스템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최신 고성능 CPU와 그래픽카드, 메인보드와 같은 PC 부품의 조합이 필요해진다. 

 

클럭 당 성능이 높은 고클럭 멀티코어 CPU와 최신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성능과 전력 효율이 높은 그래픽카드, 썬더볼트 3 (Thunderbolt 3)나 게이밍 기어를 위한 튜닝, 성능 향상을 위한 오버클럭과 멀티 GPU 기술 등을 제공하는 메인보드가 더해지면 최신 기술이나 게임, 장치를 사용하기에 보다 적합한 환경을 구성할 수 있게 된다.



최신 기술 변화나 성능에 대응하는 PC 시스템 업그레이드 필요 


앞서 최신 게이밍 기술의 변화와 성능에 대응하는 시스템 업그레이드가 필요해진다고 했는데 대표적인 예가 144Hz 게이밍 모니터다.


보통 60fps 이상에서는 체감이 어렵다고 하지만 주사율이 증가에 따라 그에 맞게 높은 프레임을 내주면 보다 원활한 게임 플레이와 부드러운 화면 전환 등을 통해 움직임이 많은 fps 게임 등에서 이점이 있다.




144Hz 게이밍 모니터를 이용할 수 있는 CPU와 그래픽카드 성능을 살펴보면 144Hz 게이밍 모니터 주사율에 근접한 100fps 이상의 성능을 제공해야 보다 원활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되는데 이를 위해서는 고성능 CPU와 그래픽카드가 필요한 것을 알 수 있다.  


일반 사용자나 PC방 등에서 많이 사용되는 엔비디아 (NVIDIA) 지포스 GTX 1060 6GB와 인텔 7세대 코어 프로세서 코어 i3부터 코어 i7 시리즈를 기준으로 보면 게임에서 최대 그래픽 옵션을 활용하면 대부분의 게임에서는 60-80fps에 머물고 있고 일부는 100fps를 넘기지만 복잡하거나 많은 인원이 참가하는 멀티플레이 상황이 이어진다면 100fps를 유지하는 것이 쉽지 않아진다. 물론 그래픽 옵션을 중간 (Medium)이나 낮음 (Low)로 설정하면 100fps 이상의 프레임을 확보 가능하겠지만 화려한 게임 그래픽과는 거리가 있게 되며 144Hz 게이밍 모니터를 사용하는 의미가 줄어든다.




최신 고성능 CPU와 그래픽카드를 조합하면 메인스트림급 CPU와 그래픽카드 조합과 비교해 그래픽 품질을 한단계 정도 낮춰 144Hz 게이밍 모니터를 위한 프레임을 확보할 수 있다. CPU는 코어 i7 7700K (4.2GHz), 지포스 GTX 1070 또는 지포스 GTX 1080 그래픽카드 이상의 조합이면 144Hz 게이밍 모니터를 위한 성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단순하게 144Hz 주사율에 맞는 144fps 수준의 게임 프레임을 원한다면 CPU나 그래픽카드 성능이 조금 낮더라도 그래픽 품질이나 해상도를 낮게 설정해 이용이 가능하다. 하지만 144Hz 기반으로 화려한 그래픽과 적절한 성능을 원한다면 CPU나 그래픽카드의 업그레이드도 고려해야 한다.


게임 역시 더 많은 코어를 제공하면서 클럭 당 성능이 높은 고클럭의 멀티코어 프로세서가 유리한 것을 알 수 있다. 이는 그래픽카드뿐만 아니라 성능을 뒷받침할 수 있는 고성능 CPU도 필요해진다는 의미다.

 

144Hz 게이밍 모니터를 통해 그에 적합한 CPU나 그래픽카드의 필요성에 대해서 살펴봤지만 이는 특정 게임이나 소프트웨어를 위한 시스템을 구성하는데도 적용해볼 수 있다. 

 

 

PC 부품의 상생을 고려한 업그레이드를 고려해야




지금까지 살펴본 것처럼 PC 시스템 구성에서 중요한 부분을 찾으라고 한다면 바로 서로의 상생을 고려한 부품의 구성이다. CPU나 그래픽카드 어느 하나만 최고의 성능을 제공하는 제품을 선택한다면 CPU 성능은 높지만 그래픽카드 성능이 낮아 게임에서 플레이 가능한 프레임을 확보하지 못할 수도 있다. 반대로 CPU 성능이 낮아 최신 고성능 그래픽카드의 성능을 제대로 활용하지 못해 그래픽카드가 낭비되는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다.


이와 같은 PC 부품 사이의 상생을 고려한 균형있는 PC 부품 구성은 PC방에도 통한다. PC방은 최신 온라인 게임을 즐기는 사용자가 찾고 그런 점에서 PC 사양이나 트렌드에 민감하다. 하지만 PC 업그레이드를 대규모로 해야한다는 점에서 일반 사용자 만큼 자주 시스템을 교체하지는 못하므로 처음 업그레이드나 중간 중간의 업그레이드에서 균형있는 PC 부품을 구성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


최근에는 e스포츠 활성화와 게이밍 키보드와 게이밍 마우스, 게이밍 헤드셋과 같은 게이밍 기어와 게이밍 모니터 등이 인기이며 PC방에서는 이를 고려한 게이밍 기어와 게이밍 모니터 업그레이드도 진행되고 있다. 


하지만 시장과 업계의 트렌드를 반영해 최신 기술을 도입한 게이밍 기기나 주변기기를 교체하는데 머무르는 경우가 많다. 게이밍 기기나 주변기기 교체와 함께 시스템 균형을 고려해 그에 맞는 시스템 업그레이드 역시 진행되어야 하지만 그렇지 못해 업그레이드 효과를 내지 못하기도 한다. 따라서 사용자의 요구와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하면서도 상황에 적절한 업그레이드를 고려하는 것이 필요해 보이며 이는 일반 사용자 역시 PC 업그레이드시 생각해봐야 하는 부분이다.

 

ⓒ 블루프레임(https://www.bluefra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 , , , , , ,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신고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2 마린  
업그레이드는 균형에 맞게 설계해야 비용대비 효율이 좋은 것 같습니다. 어느 하나가 성능이 너무 좋아도 성능을 제대로 내주지 못하기도 하니까요.
많이 본 뉴스
인기기사